2019.08.22 (목)

  • 흐림속초24.5℃
  • 구름많음23.0℃
  • 흐림철원21.8℃
  • 흐림동두천24.7℃
  • 흐림파주24.1℃
  • 흐림대관령20.3℃
  • 구름많음백령도22.4℃
  • 흐림북강릉22.5℃
  • 흐림강릉24.2℃
  • 흐림동해22.2℃
  • 구름많음서울26.1℃
  • 흐림인천25.8℃
  • 흐림원주25.0℃
  • 구름많음울릉도23.1℃
  • 흐림수원24.2℃
  • 흐림영월23.4℃
  • 흐림충주23.1℃
  • 구름많음서산22.5℃
  • 구름많음울진23.6℃
  • 구름많음청주25.6℃
  • 구름조금대전24.6℃
  • 구름많음추풍령22.3℃
  • 구름많음안동23.7℃
  • 구름많음상주25.5℃
  • 흐림포항26.2℃
  • 구름많음군산23.6℃
  • 구름많음대구27.1℃
  • 구름많음전주24.4℃
  • 구름많음울산25.1℃
  • 구름조금창원25.6℃
  • 구름많음광주25.6℃
  • 흐림부산26.1℃
  • 구름많음통영26.0℃
  • 구름많음목포25.9℃
  • 구름조금여수26.8℃
  • 흐림흑산도23.8℃
  • 구름조금완도
  • 흐림고창24.3℃
  • 구름많음순천23.2℃
  • 구름많음홍성(예)23.9℃
  • 맑음제주27.2℃
  • 맑음고산25.7℃
  • 구름조금성산24.9℃
  • 구름많음서귀포26.8℃
  • 구름많음진주24.2℃
  • 구름많음강화25.7℃
  • 흐림양평25.8℃
  • 흐림이천24.0℃
  • 흐림인제21.9℃
  • 흐림홍천23.5℃
  • 흐림태백19.5℃
  • 흐림정선군21.5℃
  • 흐림제천23.1℃
  • 구름많음보은21.7℃
  • 구름조금천안20.3℃
  • 구름조금보령22.3℃
  • 구름조금부여21.4℃
  • 구름많음금산22.6℃
  • 구름조금부안24.5℃
  • 흐림임실22.2℃
  • 흐림정읍24.3℃
  • 흐림남원25.1℃
  • 흐림장수23.2℃
  • 흐림고창군24.3℃
  • 흐림영광군24.5℃
  • 구름많음김해시26.1℃
  • 흐림순창군24.2℃
  • 구름많음북창원25.5℃
  • 구름많음양산시26.4℃
  • 구름조금보성군24.8℃
  • 구름조금강진군24.6℃
  • 구름조금장흥24.8℃
  • 구름조금해남23.4℃
  • 맑음고흥25.3℃
  • 구름많음의령군23.8℃
  • 구름많음함양군25.5℃
  • 구름조금광양시26.2℃
  • 구름조금진도군23.3℃
  • 흐림봉화21.4℃
  • 구름많음영주22.9℃
  • 구름많음문경22.9℃
  • 구름조금청송군21.2℃
  • 구름조금영덕25.6℃
  • 구름많음의성22.8℃
  • 구름많음구미24.3℃
  • 구름많음영천24.4℃
  • 흐림경주시23.0℃
  • 구름많음거창24.3℃
  • 구름많음합천25.0℃
  • 구름많음밀양25.6℃
  • 흐림산청25.2℃
  • 구름많음거제27.1℃
  • 구름조금남해27.2℃
기상청 제공
전남 드래곤즈 유소년클럽 광양제철남초 우승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

전남 드래곤즈 유소년클럽 광양제철남초 우승

득점상을 받은 박정빈이 2골

전남 드래곤즈의 유소년 클럽인 광양제철 남초등학교가 2006 대교 눈높이컵 초등학교 전국축구대회에서 2년 연속 우승을 차지했다. 광양제철 남초등학교는 24일 경주에서 열린 성남 한솔초등학교와의 고학년부 G그룹 결승전에서 2대 0으로 승리했다. 광양제철 남초등학교는 이번 대회에서 득점상을 받은 박정빈이 2골을 넣는 활약에 힘입어 지난해 고학년부 준우승의 한을 풀었다. 광양제철 남초등학교는 지난해 저학년부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결승전에서 제철남초등학교는 전반 2번의 위기를 맞았으나 GK 김성한이 멋진 다이빙으로 실점을 막아내며 팀에 큰 힘을 줬다. 박종문 광양제철초등학교 GK 코치의 집중조련을 받고 있는 김성한은 전남 드래곤즈가 김영광에 이어 조련하고 있는 GK 꿈나무다. 박정빈은 0-0으로 팽팽하던 후반 8분과 20분 연달아 골을 넣으며 우승을 확정했다. 한편 최우수선수로는 김지송이 뽑혔고 도움상은 채현욱, GK상은 김성한, 지도자상은 김정혁감독 정대철 코치가 뽑히는 등 광양제철 남초등학교가 개인상을 휩쓸었다. 제철 남초등학교는 23일 벌어진 준결승에서 전북 부안초등학교에 0-1로 뒤지다 박정빈 김지송의 골로 2-1 역전에 성공하고 결승에 올랐다.